시편
CH. 76
1
[아삽의 시, 영장으로 현악에 맞춘 노래] 하나님이 유다에 알린바 되셨으며 그 이름은 이스라엘에 크시도다
2
그 장막이 또한 살렘에 있음이여 그 처소는 시온에 있도다
3
거기서 저가 화살과 방패와 칼과 전쟁을 깨치시도다(셀라)
4
주는 영화로우시며 약탈한 산에서 존귀하시도다
5
마음이 강한 자는 탈취를 당하여 자기 잠을 자고 장사는 자기 손을 놀리지 못하도다
6
야곱의 하나님이여 주께서 꾸짖으시매 병거와 말이 다 깊은 잠이 들었나이다
7
주 곧 주는 경외할 자시니 주께서 한 번 노하실 때에 누가 주의 목전에 서리이까
8
주께서 하늘에서 판결을 선포하시매 땅이 두려워 잠잠하였나니
9
곧 하나님이 땅의 모든 온유한 자를 구원하시려고 판단하러 일어나신 때에로다(셀라)
10
진실로 사람의 노는 장차 주를 찬송하게 될 것이요 그 남은 노는 주께서 금하시리이다
11
너희는 여호와 너희 하나님께 서원하고 갚으라 사방에 있는 모든 자도 마땅히 경외할 이에게 예물을 드릴지로다
12
저가 방백들의 심령을 꺾으시리니 저는 세상의 왕들에게 두려움이시로다